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column,criticism
전문가칼럼
 
번호 작성자 본문내용 작성일
22
이성록
존경받는 부자
아/름/다/운/사/회 존경받는 부자 신문을 보니 세계 최고 갑부인 빌 게이츠가 우리나라에 왔더군요. 그는 한 때 경쟁사와 소비자들로부터 욕을 많이 먹기도 하였지만, 지금 그는 세계적으로 존경을 받는 멋진 부자입니다. 가난한 사람들을 위하여 자신의 재산 대부분을 내 놓았기 때문입니다. 빌 게이츠는 청와대..
2008/05/13
21
박옥순
‘2008 여성파워‘의 시대정신
강추! ‘2008 여성파워‘의 시대정신 내가 만난 박순옥 대표   4.9총선의 여풍 바람이 본격화되고 있다. 이는 16대 총선 이후 비례대표 후보의 30%를 의무적으로 여성에게 내어준 의무할당제 도입의 진화로, 여성의원 수는 대를 거듭할수록 전폭적인 증가를 보여 왔다. 그 추세를 타고 여성 신예와 현역들..
2008/03/09
20
고승덕
노력이 기적을 만든다
노력이 기적을 만든다. 1)공부는 시간 * 집중도이다. 그러나 시간은 모두에게 공평하게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집중도를 높여야 한다. 책을 읽을때는 벼랑끝의 밧줄에 매달려 있는 심정으로 읽어야 하고 글을 읽을때는 중간 중간에 쉬는 타이밍이 없을만큼 끊이지 않게 읽어라. 내가 테스해본 결과 최대집중력으로 했을때와..
2008/03/04
19
김진목
인권보호·효율성 위해 유죄협상제 도입을
인권보호·효율성 위해 유죄협상제 도입을 김진목 서울중앙지검 수사관 ‘플리바기닝’ 연구 박사학위 전정윤 기자 .article, .article a, .article a:visited, .article p{ font-size:14px; color:#222222; line-height:24px; }   ..
2008/01/17
18
김진목
[칼럼] 반드시 알아야 할 법률상식
[칼럼] 반드시 알아야 할 법률상식 김진목(논설위원/정치학박사) ‘법없이도 살사람’이란 말이 있다. 그러나 그것은 죄를 범하는 관점이고 반대로 피해를 당하는 입장을 생각해 보라. 법을 잘 몰라서 당하는 것이 십중팔구일 것이다. 이 세상이 모두가 선량한 사람만 존재한다면 양심이 곧 법이 될 것이다. 그러나 현실은 ..
2008/01/16
17
안희환
정치하다가 망가진 사람들 중에
정치하다가 망가진 사람들 중에/ 안희환 정치하다가 망가진 사람들이 한 둘이 아닙니다. 그냥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본업에 종사했더라면 큰 업적을 남길 수도 있었는데 어설프게 정치판에 뛰어들었다가 이미지만 구겨진 채 살그머니 사라진 이들이 꽤 있는 것입니다. 어떤 면에서 보면 정치가 좋은 사람들을 망쳐놓은 ..
2008/01/02
16
유수정
인간관계 10계명
인맥관리 - 인간관계 10계명 ① 먼저 손을 내밀어라 : 친구를 사귀고 싶다면 먼저 손을 내밀고 악수를 청하라. 대부분의 사람들은 먼저 다가가기 보다 상대방이 다가오기를 기다린다. ② 호감을 가져라 : 사람들은 대개 자기를 좋아하는 사람을 좋아하고, 자기에게 관심을 보이는 사람에게 관심을 가진다. ③ 통하라 :..
2007/12/10
15
송태열
플래시 무비 크기를 줄이기 위한 10가지 방법
[플래시 무비 크기를 줄이기 위한 10가지 방법] 1. 두 번 이상 같은 오브젝트를 사용할 때는 반드시 심벌로 등록하여 재사용합니다. 2. 불필요한 빈프레임, 키프레임, 레이어, 라이브러리 안의 오브젝트들은 반드시 삭제합니다. 3. 무비를 제작하고 나서 스테이지 바깥에 나와 있는 오브젝트 중에 필요없는 부분..
2007/09/06
14
이태복
오호! 불효막심한 자식을 부디 용서하소서
아! 아버지 ····· 이태복의 아침편지 중에서 강세근 기자 / 2007-07-16 14:45:03   ⓒ2007 CNBNEWS ‘인간의 어리석음과 미련함은 말로 다 표현할 수 없다.’ 돌아가신 아버님을 떠올릴 때마다 이 말이 떠오르는 것은 나의 불효가 막심했기 때문이다. 필자는 다섯..
2007/07/29
13
권선영
인터넷 포털 다음이 ‘극(克) 네이버’에 나섰다
인터넷 포털 다음이 ‘극(克) 네이버’에 나섰다. 네이버와 다음은 인터넷포털업계 둘도 없는 라이벌. 2005년말까지 양사는 홈페이지 순방문자수와 페이지뷰 1위 자리를 두고 엎치락뒤치락하다 작년초부터 네이버가 독주하기 시작했다. 다음은 그러나 최근 국세청 및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등 네이버가 각종 내우외환으로 주..
2007/07/12
1234

대표전화 : 02-574-5536 / help : 050-2323-8272
상호명 : 디지털타운,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04-23 골드캐슬 113호, 대표이사 : 송태열
Copyright (c) 1988-2012 ininfo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점 까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