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culture life news
생활,문화 정보
 
작성자 인인포
작성일 2008-04-27 09:35
홈페이지 http://www.ininfo.co.kr
분 류 기사특보
ㆍ추천: 0  ㆍ조회: 2632      
이명박 대통령 ‘일하는 청와대象’ 강조
이명박 대통령 ‘일하는 청와대象’ 강조
비서관 회의에서 청와대 내부 ‘군기잡기’ 시도

심원섭 기자 / 2008-04-25 20:06:10
 
 
▲ 이명박 대통령이 지난 2월2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첫 확대 비서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는 모습이다.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이명박 대통령은 취임 두달인 25일 오전 청와대에서 확대비서관회의를 주재하면서 “청와대 공직자는 일반 공직자와 다른데 ‘과연 내가 헌신하고 봉사하고 희생할 만한 결심이 돼 있는지’ 스스로 점검할 기회도 없이 들어온 사람이 많다”고 지적하고 청와대 직원의 기본정신으로 헌신·봉사·희생정신과 뚜렷한 목표의식, 철저한 자기관리를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해왜순방이후 처음 이 회의를 주재하면서 “지난 두달동안 청와대는 ‘부자들이 모여 있다’는 인상을 줬지만 ‘국민이 바라는 핵심적인 일부분 기민하게 파악해 딱딱 할 일을 하고 있다‘는 이미지를 굳히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특히 이 대통령은 “수석비서관이나 비서관들은 여기 오기 전에 돈 벌이도 잘 되고 대우도 좋은 자리를 두고 온 사람이 많은데 헌신이나 봉사정신, 공적 목표가 없으면 힘들다”며 “청소 직원부터 수석비서관, 실장, 나까지 전부 청와대의 홍보요원이다. 누구나 청와대를 대표하는 사람이고 얼굴”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대통령은 “그동안 총선이나 재산등록이 있어서 집중해서 일 할 분위기가 아니었는데, 이제부터라도 마음을 다잡고 새로 시작해야 한다”면서 “국민들이 볼 때 ‘청와대는 실용적인 정책을 내 놓고, 한번 내 놓은 정책은 끝까지 챙긴다’는 이미지를 심어줘야 한다”고 강조하는 등 국민들에게 ‘일하는 청와대’ ‘실용적인 청와대’라는 인식을 심어줘야 한다고 강조하며 청와대 직원 '기강 잡기'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이처럼 이 대통령이 ‘청와대 직원 군기 잡기’에 직접 나선 이유는 지난 ‘4-9 총선’ 과정에 청와대 4급 행정관 최모씨가 특정 후보를 비방하는 글을 게시했다가 해임된 데 이어 이 대통령의 해외 순방 기간에 ‘혁신도시 수정’ 논란이 불거지는 등 내부 기강이 해이해졌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뿐만 아니라 청와대 일부 수석비서관들의 재산 공개로 투기·위장전입 의혹이 제기되면서 여론의 집중포화를 맞고 있는 것과 관련해 새 정부의 이미지 쇄신을 위한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점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재산 문제가 불거진 일부 수석비서관들의 경질 여부에 대해서는 “어려움이 있겠지만 그때 그때 휘말리거나 몰입해 버리면 점점 능력이 떨어지니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을 뿐 직접적인 언급은 하지 않았으나 새정부의 이미지 훼손을 우려해 해당 수석들이 사표를 내더라도 반려하지 않겠다는 뜻이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또 이 대통령은 정부부처 파견직원들을 향해 “부처에서 파견 나온 공무원들도 있는데 여러분은 부처의 일을 하는 사람들이 아니다”고 지적하면서 “어느 부처에서 파견됐든 여기 오면 청와대 직원인데, 부처 쪽 일만 신경쓰거나 ‘여기서 잘 보여야 잘 되서 돌아갈 수 있다’는 의식을 갖고 있다면 청와대의 멤버가 될 자격이 없다”고 경고했다.
이 대통령은 또 “어떤 경로로 청와대에 들어왔다 하더라도 그냥 늘 해 오던 대로, 사회경험으로 공직생활을 한다고 제대로 된 공직자가 되는 게 아니다”라며 “수석이나 1급이나 6급 직원이나 왜 공직자가 되려고 했는지, 공직자가 되면 뭐가 달라질지 생각해야 하는데 그런 생각이 덜한 사람이 많은 것 같다”고 지적했다.
이는 쓸데없는 ‘줄 서기’나 파벌 형성, 부처 이기주의에 휩쓸리는 것을 경계한 발언으로, 당선자 시절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 파견된 공무원들에게 ‘부처 이기주의 소아병적’이라고 지적했던 일련의 ‘경고성 발언’과 연장선상에 있는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이 대통령이 대운하 추진논란과 혁신도시 수정 가능성 등 민감한 사안들이 청와대를 포함한 정부부처에서 흘러나와 직접 청와대 직원들의 '기강잡기'에 나선 것이라는 해석과 함께 청와대의 쇄신 방안과 부동산 재산 의혹에 휩싸인 일부 수석비서관들의 경질 여부에 관심이 정치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본문내용 작성일
강남 중형아파트 99㎡대 10억원 붕괴됐다
강남 아파트 버블 시작됐다 강남 중형아파트 99㎡대 10억원 붕괴됐다 경제팀 / 2008-07-26 16:20:13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과거 최고 10억 원 넘게 거래됐던 강남권 99㎡대 아파트들이 그동안 심리적인 지지선으로 여겨왔던 10억 원이 무너지면서 8억∼9억 원대 매물들이 ..
경제뉴스 2008-07-29
한은, 올 하반기 경제성장률 3.9% 전망.. 대폭 하향조정
한은, 올 하반기 경제성장률 3.9% 전망.. 대폭 하향조정 고유가. 기업환경 불확실성 증대로 소비투자 위축 영향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성승제 기자 / 2008-07-01 10:37:58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한국은행이 올해 하반기 경제 성장률을 대폭 하향조..
경제뉴스 2008-07-01
한나라당 홈페이지 이번엔 DDoS 공격 받아
한나라당 홈페이지가 이번엔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의 대상이 됐습니다. 특히 외부침입을 탐지·방어해주는 기본적인 보안솔루션(IPS)조차 도입하지 않았으며 보안전담인력이나 별도 보안 전문 컨설팅 업체조차 두지 않은 것으로 드러나, 심각성을 드러냈습니다. ----------------------------------------..
IT과학 2008-06-11
[문화] 국내 영화 관람료 만 원 시대?
[문화] 국내 영화 관람료 만 원 시대? 서로 원하는 건 많고, 합의점은 보이지 않아   ▲ 2007년 11월 22일 '영화불법복제방지' 기자간담회. 뉴시스 지난 2월 14일 영화계에 따르면, 국내 최대 멀티플렉스 체인인 CGV가 지난 1월 말부터 서울·경인 지역..
문화연예 2008-06-05
촛불시위 현장지킨 내과의사의 고백, 네티즌 "감동"
촛불시위 현장지킨 내과의사의 고백, 네티즌 "감동" 사회팀 / 2008-06-04 11:21:16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미국산 쇠고기 전면 수입을 반대하는 촛불시위가 한달 째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시위 현장에서 다친 환자들을 치료했던 내과 의사의 글이 네티즌들로부터 큰 반향을 일..
감동뉴스 2008-06-05
광우병 파동에 대한 국민들의 높은 관심
美쇠고기’100분 토론’ 시청률 폭등...6.5% 기록 광우병 파동에 대한 국민들의 높은 관심 김성호 기자 / 2008-05-09 10:08:42     ▲ (사진=MBC 홈페이지) ⓒ2008 CNB뉴스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미국 쇠고기 문제를 다룬 MBC '100분 토론(진행 손석희..
생활정보 2008-05-10
이명박 대통령 ‘일하는 청와대象’ 강조
이명박 대통령 ‘일하는 청와대象’ 강조 비서관 회의에서 청와대 내부 ‘군기잡기’ 시도 심원섭 기자 / 2008-04-25 20:06:10     ▲ 이명박 대통령이 지난 2월2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첫 확대 비서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는 모습이다. ▲ CNB뉴스..
기사특보 2008-04-27
‘박근혜,그녀는 미래를 좋아해’…‘미래연합’ 이어 ‘미래한국당’
‘박근혜,그녀는 미래를 좋아해’…‘미래연합’ 이어 ‘미래한국당’ 탈락 親朴 신당, '미래한국당' 창당 작업 가속화 김진의 기자 / 2008-03-13 17:45:29     ⓒ2008 CNB뉴스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2002년 미래연합’ ‘2008년 미래한국당’ 박근혜..
경제뉴스 2008-03-15
박사가수 하춘화.예총회장 이성림’금배지?
박사가수 하춘화.예총회장 이성림’금배지?’ 이덕화,금배지 달지 관심 집중…한나라당,전국구 직능제 김현석 기자 / 2008-03-03 04:44:43     ▲ (지난 대선때 김윤옥여사와 함께 봉사활동하는 하춘화씨) ⓒ2008 CNB뉴스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박사..
문화연예 2008-03-03
서유진‘과감한 노출,홍연실 보다 더 섹시 발산’
서유진‘과감한 노출,홍연실 보다 더 섹시 발산’ 김동희 기자 / 2008-03-02 07:27:01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서다니,홍연실,최혜영 3명의 레이싱모델이 누드화보를 찍어 화제가 된 적인 있는 가운데 레이싱모델 출신 서유진이 관능적인 화보 공개해..
문화연예 2008-03-02
12

대표전화 : 02-574-5536 / help : 050-2323-8272
상호명 : 디지털타운,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604-23 골드캐슬 113호, 대표이사 : 송태열
Copyright (c) 1988-2012 ininfo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점 까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